본문 바로가기

강원도

봉평 메밀꽃 더보기
평화의 댐 과 비수구미 계곡. 비수구미 - 강원도 화천 화천읍 동촌2리. 더보기
두타연 - 양구 두타연 :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송현리 소재 50여년간 민간인 출입이 통제되어 원시림을 연상케하는 생태계가 보존되어 있는 곳입니다. 강원도 양구 두타연은 우리나라 민간인 출입 통제 구역의 북방에 위치한 곳으로 양구 8경 중 제 1경에 속합니다. 두타연은 민통선 지역에 위치한 계곡.. 더보기
마음을 치료 해 주는곳 - 가리산(加里山. 1,051m) 강원도 홍천, 춘천. 홍천 가리산(1,051m) 정상비 강원도 춘천시 북산면과 홍천군 두촌면 경계에 솟아 있는 가리산(1,051.1m)은 '강원 제1의 전망대'로 손꼽힐 만큼 조망이 뛰어난 산이다. 산기슭에서부터 정상에 이르기까지 빼곡히 우거진 수림과, 정상을 중심으로 사방팔방 뻗은 산줄기는 부드럽고도 풍요로운 육산의 전형을 보여준다. 가리산은 봄철 산행의 최적지다. 강원 도내 이름난 산 가운데 봄의 전령사인 진달래가 가장 많이 피는 산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화려하지는 않아도 주변 산세와 어우러져 더 큰 아름다움을 발하는 꽃이 바로 진달래다. 가리산 산중을 뒤덮는 진달래는 울창한 참나무숲, 부드러운 산줄기와 절묘한 조화를 이뤄 탄성을 자아내게 한다. 가리산 제2봉의 명물 "큰바위 얼굴" 지금부터 약 250년전인 조선조 영조.. 더보기
눈 내리는 설국 : 대관령, 선자령. 선자령 : 선자령이란 명칭은 계곡이 아름다워 선녀들이 아들을 데리고 와서 목욕을 하고 놀다 하늘로 올라간 데서 선자령이라는 명칭이 유래되었다. 대관령 :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과 평창군 도암면의 경계에 있는 고개. 영서와 영동을 연결하는 영동고속도로의 동쪽 마지막 고개로 높이.. 더보기
능경봉 - 고루포기산 능경봉 : 강원도 강릉시 왕산면 높이 : 1123m 능경봉 산행 들머리는 해발 850m가 넘는 대관령 고개마루인 대관령 남쪽휴게소에서 시작된다. 제왕산의 모산으로 오르기가 다소 힘드나 찾는이가 적어 자연이 그대로 보존된 산이다. 겨울철에는 무릎이 빠질 정도로 눈이 많이 쌓이는 곳이나, 비교적 힘들이지 않고 눈덮힌 겨울산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더보기
산사태로 막힌 배후령길과 오봉산(五峰山 779m) . 오봉산 : (五峰山) 높이 779m 강원도 춘천시 북산면과 화천군 간동면에 위치 하고있다. 소양호 한쪽에 우뚝 솟아 있는 오봉산은 이름에 걸맞게 5개의 기암봉(나한봉, 관음봉, 문수봉, 보현봉, 비로봉)이 절묘하게 이어져 있고 산자락에 고찰 청평사를 품고 있어 산행이 아닌 답사여행지로.. 더보기
삼악산 (三岳山, 654m) 삼악산(三岳山) 강원도 춘천시 서면에 있는 삼악산 (654m)의 주봉(主峰)은 용화봉이다. 서울에서 북쪽으로 80km, 춘천시에서 남서쪽으로 10km 떨어진 지점에 있다. 경춘국도의 의암댐 바로 서쪽에 있으며, 북한강으로 흘러드는 강변을 끼고 남쪽으로 검봉산·봉화산이 있다. 주봉이 용화봉과 .. 더보기
금학산 - 고대산 등산개요. 산행 코스 : 들머리(철원여중고앞) - 매바위 - 금학산 - 보개산 - 고대산 - 삼각봉 - 대광봉 - 칼바위 - 말등바위 - 2코스 하산 (약 6시간 전후) 더보기
가을에 다시찾은 두타산 - 청옥산 두타산(頭陀山 1353m) * 청옥산(靑玉山 1403m) 두타산은 부처가 누워있는 형상으로 박달령을 사이에 두고 청옥산과 마주하고 서 있다. 울창한 수림과 기암절벽에 노송이 뿌리를 내려 산세가 수려한 두타산은 강원도 국민관광지 1호로 지정돼 있다. 두타산의 '두타(頭陀)'란 '속세의 번뇌를 버.. 더보기
가을바람과 억새가 춤추는 민둥산 (1,117m) 민둥산 : (1,117m) 강원도 정선군 남면 무릉리 위치 보통명사인 '민둥산'은 벌거숭이산을 의미한다. 이런 민둥산들이 1960년대 새마을운동과 사방사업으로 거의 자취를 감추었는데 그중 벌거숭 이 산으로 드물게 남아있는 산이 '민둥산'이다. 민둥산 억새는 산 전체가 둥그스름하게 끝없이 .. 더보기
두타산 (頭陀山 1353m)- 청옥산 (靑玉山 1403m) 두타산(頭陀山 1353m) * 청옥산(靑玉山 1403m) 두타산은 부처가 누워있는 형상으로 박달령을 사이에 두고 청옥산과 마주하고 서 있다. 울창한 수림과 기암절벽에 노송이 뿌리를 내려 산세가 수려한 두타산은 강원도 국민관광지 1호로 지정돼 있다. 두타산의 '두타(頭陀)'란 '속세의 번뇌를 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