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악산 국립공원

남설악, 흘림골 - 주전골 단풍 : 흘림교 ~ 여심폭포 ~ 등선폭포 ~ 십이폭포 ~ 용소폭포 ~ 오색석사 (성국사) ~ 오색분소 흘림골 : 흘림골은 산이 높고 계곡이 깊어 언제나 안개가 끼고 날씨가 흐린 것 같다 하여 지어진 이름이며, 자연휴식년제로 묶인 지 20년 만인 지난 2004년에 개방되었다가 2016년 7월 낙석으로 인명사고 발생하여 다시 2016년 7월 25일부터 통제된 후 탐방로 보수 및 보강공사를 마치고 지난 9월에 다시 개방되었습니다. 또한 수해로 인해 한계령을 넘나드는 도로가 유실되고, 집채만 한 바위가 굴러 떨어지면서 도로를 가로막는 경우가 발생하여 잦은 복구공사와 통제가 이루어지던 곳입니다. 주전골 : 주전골은 흘림골과 함께 설악산의 대표 단풍 코스이자 계곡과 기암괴석이 어우러진 절경으로 유명한 곳으로, 주전골의 유래는 조선 시대 때 외지고 골이 깊은 이곳에서 승려로 위장한 도둑들이 위조 엽전을 만들어 ‘주전.. 더보기
설악산 (雪嶽山) : 오색 - 대청 - 무너미 - 천불동 우리나라 국립공원 지정 순서 5호(1970,3,24)인 설악산은 높이 1,708m로 우리나라에서 3번째로 높은 산입니다. 음력 8월 한가위에 덮이기 시작하는 눈이 하지에 이르러야 녹는다 하여 설악이라 하였습니다. 대청봉을 중심으로 북쪽의 미시령과 남쪽의 점봉산을 잇는 주능선을 경계로 하여 동쪽을 외설악, 서쪽을 내설악이라 부릅니다. 또한 북동쪽의 화채봉과 서쪽의 귀때기청을 잇는 능선을 중심으로 남쪽은 남설악, 북쪽은 북설악이라 합니다. 내설악은 기암절벽과 깊은 계곡이 많으며, 명소로는 백담사·수렴동계곡·대승폭포·와룡폭포·옥녀탕 등이 있습니다. 외설악은 첨봉이 높이 솟아 있고, 암벽을 타고 흘러내리는 맑은 물이 계곡마다 폭포를 이루며, 울산바위·흔들바위·비선대·비룡폭포·신흥사 등이 유명합니다. 1982년에.. 더보기
설악산 등산 이랍시고 코스는 절반을 잘라먹고... 며칠 전 다녀온, 벌써 가을 옷을 벗고 겨울을 준비하는 오대산에서 가을을 제대로 즐기지 못한 아쉬움에 인터넷 산악회에서 내설악 4 암자(백담사, 영시암, 봉정암, 오세암) 산행을 간다기에 따라나섰다. 지루하리 만큼 밀리는 강원도행 행락 길을 기어 오듯 달려온 버스는 용대리 주차장 앞에 내려놓고 가이드하는 말, 여기서 지금부터 8시간을 줄 테니 즐거운 마음으로 붉게 물든 아름다운 단풍 구경하며 시간 맞춰 다녀오란다. 백담사로 들어가는 셔틀버스 타는 곳에는 설악단풍을 보기 위해 몰린 인파로 40여분을 줄 서서 기다려야 했고, 그렇게 백담사 주차장에 도착하니 주어진 8시간에서 벌써 1시간을 까먹었다. 여기까지 걸어오는 방법도 있지만 걸을 경우 약 1시간 30여분 소요되는 것에 비하면 30분 정도 절약됐다. 오.. 더보기
북설악 성인대[신선대] (645m...강원 고성군) [성인대(신선대)와 울산바위] 봄바람이 마치 태풍처럼 거세게 불던날, 뭔가 가슴 한 켠에서 응어리져 풀리지 않는 답답함을 풀어보고파 북설악을 찾았다. 국립공원 사이트에 들어가 설악산을 찾아보니 지난 대설주의보에 따른 통제는 해제됐으나 외설악과 남설악을 제외한 모든 탐방로.. 더보기
설악서북능선 대승령-십이선녀탕 대승령에서 바라보는 가리능선. 지난해에 꼭 다녀오고 싶었던 서북능선 대승령-십이선녀탕길을 어렵게 마음먹고 이제사 실행에 옮겨본다. 사실은 지난 주말에 도전했었는데 비오는 날씨와 함께 괜찮을 줄 알았던 허벅지 통증이 너무 심하여 산 입구에서 두어 시간을 주저 앉아 통증이 .. 더보기
설악산-달마봉 설악산 달마봉(635m). 1년에 한 번씩 개최되는 설악산 걷기대회에서 달마봉 코스도 있다는 소식을 접하여 일주일전에 산악회를 통해 접수하고 설래는 마음으로 설악으로 달려간다. 하지만 가는날이 장날이라고... 설악산에 낮에는 흐리겠다던 일기가 막상 설악에 도착하니 온 산은 구름으로 덮혀 비가 오고있다. (사)한국체육진흥회,(사)설악동번영회에서 1년에 한 번씩 주최하며 여러 단체에서 후원하고 협찬하는 '14회 설악국제 트레킹대회' 홍보 포스터. 각 거리별로 진행되는 코스지도. 본인은 소공원-신흥사-내원안-달마봉-목우재를 도는 20Km코스에 참가했다. 설악산 소공원 입구의 '조계선풍시원도량설악산문(曺溪禪風始原道場雪嶽山門)' 이 산문(山門)은 2014년 건립불사를 시행하여 다음해 5월 하안거 결제법회때 현판 .. 더보기
장수대-귀때기청봉-한계령. 이번 가을은 무엇이 나를 계속 설악으로 끌어 들이는지? 아마도 내설악과 남설악을 둘러보며 아쉬움이 남던 뭔가 2% 부족함을 채우기위한 괜한 욕심이 아닌가 생각한다. 우연히, 주말에 당일로 북설악의 마산봉을 간다는 어느 산악회 공지를 보고 신청을 했는데 산행 이틀전 참가인원 저.. 더보기
오색~대청~수렴동 단풍 [소청봉 대피소에서 보는 공룡능선과 울산바위] 추석 명절 연휴때 설악을 보려고 한 달 전부터 그 치열하기로 유명한 대피소산장 예약을 그야말로 하늘의 별 따는 심정으로 예약성공을 했는데 정작 출발할 날자가되니 뜻하지 않은 사무적인 일이생겨 대피소 예약은 물론이고 교통편 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