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원도

검봉산(檢峰山 530m) 춘천시 남산면 : 강촌역 - 강선봉 - 검봉산 - 문배마을 - 구곡폭포 - 강촌역 검봉산(530m) : 강원도 춘천시 남산면 강촌리에 있는 산. 높이는 530m로, 남쪽으로 남산면에 접하고 서쪽으로 백양리가 있습니다. 북쪽으로 북한강을 두며, 강 건너편에는 삼악산(三岳山:654m)이 있어 서로 마주 보는 형상을 하고 있습니다. 남쪽의 봉화산(526m)과 능선으로 연결되어 있어 두 산을 함께 오르는 코스도 있습니다. 산행일 : 2022년 11월 26일 (토 요일). 날씨 : 맑고 바람, 오후 추워짐. 산행길 : 들머리 - 강선사 입구. 날머리 - 구곡 유원지 입구. 강선사 입구 - 강선봉 - 검봉산 - 문배마을 - 구곡폭포 - 구곡 유원지 입구 Ennio Morricone - Mucchio selvaggio 검봉산(530m)은 강원 춘천시 남산면 강촌리와 백양리 경계에 있으며 높진 않지.. 더보기
삼악산 (三岳山, 654m) 춘천시 서면, 신동면 : 의암매표소 - 상원사 - 철계단 - 용화봉(654m) - 흥국사 - 등선폭포. 삼악산(三岳山) : 행정구역상 강원도 춘천시 서면. 신동면, 지형적으로 서울에서 춘천 못 미쳐 의암호 옆에 걸쳐있는 산으로 대부분의 산을 구성하고 있는 바위가 일명 차돌이라고 부르는 규암(硅巖)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험준하기는 한국에서 두 번째 가라면 서러워할 악산으로 소문나 있기도 합니다. 삼악산 명칭의 유래는 용화봉(654m), 청운봉(645m), 등선봉(632m) 등 3개의 주봉이 있어 삼악산(三岳山)이라 합니다. 등선폭포 : 강원도 춘천시 서면 덕두원리, 삼악산(654m)의 남쪽 계곡에 있으며 제1·2·3 폭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높이는 약 4.5m 정도이며 등선폭포 산행로에 들어서면 좁고 깊은 협곡이 나타납니다. 규암의 절리에 의해 만들어진 협곡은 가파르고 날 선 기암괴석이 늘어.. 더보기
소똥령 숲길 ~ 하늬라벤더팜 : 강원 고성 소똥령 : 강원도 고성군 간성읍. 본래 이름은 백두대간 동쪽 작은 고개 란 뜻으로 소동령(小東嶺)이지만 시대의 변천에 따라 소똥령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소똥령은 우리나라 국토의 등뼈인 백두대간의 남한지역에서 마지막 구간입니다. 지명에 얽힌 유래는 그 옛날 간성에서 원통으로 소를 팔러 가려면 장산리에서 쉬거나 하룻밤을 묵어야 했는데 그러다 보니 쇠똥이 수북이 쌓일 수밖에 없었고, 진부령 고갯길에도 쇠똥이 말라붙기 일수였으며, 또한 이곳을 찾을 때 많은 고개 언덕 모양이 쇠똥과 비슷하다 해서 자연스레 쇠똥령이라는 명칭을 즐겨 썼다고 합니다. 하늬 라벤더 팜 : '라벤더 전도사'로 불리는 하덕호 대표가 2006년부터 3만 3000여 ㎡에 라벤더를 심어 조성한 곳으로, 경기도 의왕시에서 허브 숍을 운영하는 하 .. 더보기
제왕산 (840m) - 능경봉 (1,123m) 왕복 대관령은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과 평창군 대관령면 횡계리 사이에 있는 고개로, 영서와 영동을 연결하는 영동고속도로의 동쪽 마지막 고개로 높이는 832m입니다. 대관령이라는 명칭은 고개가 높고 험준하여 오르내릴 때 '대굴대굴 크게 구르는 고개'라는 뜻으로 '대굴령'이라고 부르다가 지금의 이름인 대관령으로 부르게 되었다고 전해지며, 다른 유래로는 영동 지방의 '큰 관문에 있는 고개'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제왕산은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어흘리와 왕산리에 있는 높이 840m의 산으로 대관령 동쪽 난맥에서 제일 높은 봉우리입니다. 고려말 우왕이 이곳에 와서 성을 쌓고 피난한 곳이라 하는데 지금도 축대 쌓은 돌과 기와장이 발견되고 있습니다. 산행코스는 아기자기한 기암들이 산행길을 즐겁게 해 주고 정상에는 백두대.. 더보기
철원 한탄강 주상절리 잔도길 (드르니 ~ 순담계곡 ) - 한탄강 물윗길[부교,浮橋] (순담계곡 ~ 은하수대교) 10여 년 전부터 시작한 제주 둘레길(올레길)을 필두로 북한산 둘레길, 지리산 둘레길 등 각 지자체에서 둘레길이 관광 목적으로 개발되어 지금은 그 수가 얼마인지 통계 잡기조차 힘들 정도로 많아젔고, 또 관광지마다 출렁다리 설치가 유행으로 번지더니 그 수 역시 가늠하기 힘들 정도로 각 지자체에서 건설이 한창입니다. 그리고 몇 해 전부터 바람이 일기 시작하는 잔도(棧道) 건설이 스카이 웍(SKY WALK) 형태로 시작되더니 이제는 산 허리나 계곡 허리를 걸을 수 있는 잔도가 유행하기 시작했습니다. 2021년 11월에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지질공원으로 손꼽히는 철원 한탄강 계곡 주상절리에 무려 3.6Km에 달하는 잔도 길이 개통되었다고 해서 호기심 반, 우려 반의 심정으로 지난 12월 중순, 본격적으로 겨울이 .. 더보기
두타산 : 쌍폭포, 용추폭포 & 학소대. 쌍폭포(雙瀑布). 박달골과 바른골, 두 개의 골짜기 물이 절벽인 쌍폭포에서 무릉계곡으로 합쳐지는 독특한 비경입니다. 용추폭포( 龍湫瀑布) 삼단 중 중탕. 세 개의 웅덩이를 거쳐 삼단으로 떨어지는 이 폭포의 하담(荷擔)은 둘레가 30m나 되는 깊은 소(紹)를 이루고 있습니다. Gregorian - I'll Find My Way Home [ ▷ 를 눌러 음악과 함께 ..... ] 산행일 : 2021년 7월 17일 (토) 날씨 : 흐리고 상부 비 산행길 : 들머리 - 선인교 (배틀 바위 입구) , 날머리 - 선인교 (배틀 바위 입구). 원점회귀. * 신선교 - 배틀 바위 입구 - 배틀 바위 전망대 - 미륵바위 - 산성터 입구 - 12 산성 폭포 상부 - 석간수 - 마천루 - 쌍폭포 - 용추폭포 - 선녀탕 - .. 더보기
두타산 : 베틀 바위, 미륵 바위 & 두타산 협곡 마천루. 두타산(1,357m)은 강원도 동해시 삼화동 삼척시 하장면 미로면 경계에 위치해 있으며, 산 이름인 두타는 속세의 번뇌를 버리고 불도 수행을 닦는다는 뜻입니다. 두타산에는 두타산성, 사원터, 오십정 등이 있으며 계곡에는 수백 명이 함께 놀 수 있는 단석이 많아 별유천지를 이루고 있습니다. 두타산의 중심 계곡인 무릉반석을 비롯, 금란정, 삼화사, 광음사, 학소대, 광음 폭포, 옥류동, 두타산성, 쌍폭, 용추폭포 등의 아름다운 명소와 유서 어린 고적이 많습니다. 두타산은 산수가 아름다운 명산으로 사계절 등산 코스로 유명하며, 깎아진 암벽이 노송과 어울린 절경으로 유명합니다. 예전에는 두타산(1,357m) 하면 이웃에 자리한 청옥산(1,407m)도 함께 머리에 떠올렸고, 백두대간 산행을 하거나 무릉계곡에서 산.. 더보기
설 보너스 처럼 다가 온 북설악(北雪嶽) - 화암사 와 성인대(신선암) 조금은 아쉬운 해파랑길 43코스를 마치고 진행대장의 배려로 북설악 성인대를 마치 보너스를 탄 기분으로 다녀왔다. 주어진 시간은 2시간 30분, 지금이 2월 초순 인데도 이곳 성인대코스는 쌓인 눈도 없어서 가볍게 다녀 올 수가 있었다. 산행일 : 2021년 2월 6일 (토) [해파랑길 43코스 트래킹 후 추가 등반] 산행길 : 주차장~일주문~화암사~수암~성인대~신선암~안부 삼거리~화암사~주차장(약 6km). 화암사 일주문 주차장에서 하차하여 화암사와 성인대 등반을 시작한다. 주차장에서 약 1시간 정도를 올라 성인대를 지나 신선대에 다다른다. 신선대에서 바라보는 울산바위, 오늘은 맑은 시야가 확보되지않아 못내 아쉽기만 하지만 언제 와 봐도 좋은 그런 곳이다. 마치 설 명절 보너스처럼 기분좋게 다녀온 성인대와.. 더보기